TLD 개념

익숙한 듯, 익숙하지 않은 ‘TLD’란 무엇일까?

한때는 ‘닷컴’이라는 명칭이 붙어야 IT 기업답고, 벤처의 상징 같았던 시절도 있었죠.
모든 기업이 도메인은 무조건 닷컴을 써야 할 것만 같았던 그런 시절 말입니다.

물론 지금도 닷컴이 가진 영향력을 무시할 수 없습니다. 짧은 기간에 형용할 수 없는 수준의 변화를 이끌어 낸 인터넷의 발전을 살펴 본다면 그 속에서 어마어마한 장악력을 보이고 있는 닷컴의 역할이란 사실 절대적이니까요.

이 ‘com’이라고 하는 것을 조금 어려운 말로 TLD라고 합니다.
도메인의 가장 끝 쪽에 위치하면서, 그 목적이나 종류 또는 등록자가 소속되어 있는 국가를 나타냅니다. TLD를 관심 있게 살펴볼 경우, 우리는 사이트에 접속하지 않고도 어떤 사이트일지 추측해볼 수 있습니다. 앞서 설명한 ‘com’은 ‘commercial’를 의미하며 일반 상업 목적으로 등록되는 도메인입니다. ‘gabia.com’은 가비아라는 일반 회사에서 등록한 도메인임을 의미하는 것이지요.

gTLD, ccTLD, New gTLD 예시

gTLD, ccTLD, New gTLD 예시

그리고 우리가 이미 잘 알고 있다시피 이 TLD에는 com만 있는 것이 아닙니다. net을 비롯해 kr, 그 외에도 일일이 나열하기 힘들 정도로 굉장히 많은 TLD가 있죠.

간략하게 살펴보자면, 국제 인터넷주소 관리 기구인 ICANN 아래에 운영 주체(Registry, NIC)에 따라 크게 ‘gTLD/New gTLD’와 ‘ccTLD’로 구분됩니다. ccTLD(country code Top Level Domain)는 이름에서 유추해볼 수 있듯 개별 국가인 ‘NIC’에서 운영되는 최상위 도메인입니다. 운영 주체가 국가가 아닌 영리 단체, 기관인 경우, gTLD(generic Top Level Domain)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2014년에는 새로운 gTLD들이 대거 등장하며, new gTLD라는 명칭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표로 정리하겠습니다.

160331도메인 추가(하단수정)

TLD는 기본적으로 TLD 운영 주체의 정책에 따라 가격이나 신청 자격 제한 여부 등이 결정됩니다. 따라서 각각의 TLD는 서로 다른 정책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대략적인 특징만 알아보았습니다. TLD별 상세한 특징이 알고 싶을 경우, 아래 링크에서 확인해보세요.

> TLD 한 눈에 비교하기

그러면 정말 이 TLD, 다시 말해 도메인 종류는 왜 이렇게 많아진 걸까요?

처음부터 무수히 많은 도메인이 존재했던 것은 아닙니다. 도메인이 많지 않았을 때는 소수의 gTLD를 가지고 도메인의 목적이나 종류를 충분히 구분하였습니다. 하지만 도메인 수가 점차 늘어나며, 인지하기 쉽고 명확한 키워드를 가진 도메인들이 모두 등록된 상태가 되자, 도메인에도 국가간 구별이 필요하다며 ccTLD가 등장하게 되었습니다. 최근에는 이마저도 포화 상태가 되어 new gTLD가 대량으로 생겨나기도 하였습니다. 즉, 등록 가능한 도메인의 수가 줄어듦으로 인하여 새로운 TLD의 등장을 요구하는 목소리들이 커지게 되고, 이것이 새로운 TLD의 등장으로 이어진 것입니다. 인터넷이 발전에 발전을 거듭하고, 온라인이 오프라인을 대체하는 추세가 이어지는 한, 새로운 TLD의 등장은 계속될 것입니다.

댓글 남기기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알리기: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