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 클라우드

공공기관의 클라우드 도입 우려를 해소할 장치는?

전 세계적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화두입니다.
금융/의료/게임 등 국내의 다양한 산업 현장 곳곳에서도 레거시 인프라를 클라우드로 전환하려는 움직임이 활발하고 공공부문도 예외는 아닙니다.

정부는 2015년 세계 최초로 클라우드컴퓨팅법을 제정하고, 공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도입률 40%를 달성하겠다는 계획을 세웠습니다. 2019년에는 공공기관뿐 아니라 중앙 행정 기관도 대국민 서비스에 한해 민간 클라우드를 도입할 수 있도록 정책이 개정되었습니다.

이런 정책에 따라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들은 공공부문을 중요한 시장으로 바라봅니다. 하지만 정부와 시장의 분위기와는 달리 공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도입 수요가 저조하다는 조사 결과가 있어 그 원인은 무엇인지, 원인을 해소하기 위한 장치는 무엇인지 살펴보고자 합니다.

 

| 공공기관의 민간 클라우드 도입 및 수요 현황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19년도 행정·공공기관 클라우드 컴퓨팅 수요조사>에 따르면 민간 클라우드를 도입하겠다고 밝힌 곳은 조사 대상인 425개 기관 중 18개로 전체 대비 4.24%에 불과합니다.

공공기관 클라우드 도입 수요조사 결과

2017년에는 168개 기관, 2018년에는 209개 기관이 민간 클라우드를 도입한 것에 비해 저조한 숫자인데요. 조사에 응한 기관이 대답한 민간 클라우드 도입을 주저하는 이유는 보안 우려(26%), 예산 절감 효과 미흡(24%), 도입 절차 복잡(19.3%)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 보안 우려 해소를 위한 클라우드 보안인증(CSAP)

공공기관은 국민의 정보를 다루는 기관이므로 보안과 안정성에 민감한 것이 당연합니다. 정부는 공공기관의 보안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객관적으로 서비스를 평가할 수 있는 ‘클라우드 보안인증’ 제도를 마련했습니다.

클라우드 보안인증은 클라우드 서비스 공급자에게 권고하는 정보보호 측면의 관리적, 기술적, 물리적 보호 조치사항으로 14개 분야 117개 항목을 준수했는지 심사, 평가하는 제도입니다. 평가는 최초 평가, 사후 평가, 갱신 평가로 이뤄져 검증의 신뢰성을 높이고 있습니다.

공공기관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민간 클라우드 업체들은 클라우드 보안인증을 취득하고, 자체 보안 활동을 수시로 시행합니다.

2019년 11월 현재 IaaS 기준 클라우드 보안인증을 취득한 업체는 9곳입니다.

클라우드 보안인증 발급 현황
[출처: 한국인터넷진흥원 인증서 발급현황]

 

| 가비아, 공공기관에 최적화된 컨설팅 & 자체 보안/관제 서비스에 강점

가비아는 비교적 일찍 클라우드 보안인증을 취득한 덕분에 다양한 공공기관 레퍼런스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공공기관이 클라우드를 도입하기 위해서는 임차 규모와 인프라 구성도를 포함한 사업계획서를 작성하여 먼저 국정원의 심사를 받아야 하는데요. 전산 직군을 보유하지 않은 기관은 사업계획서 작성 단계에서부터 어려움을 겪습니다. 가비아는 다양한 레퍼런스를 통해 쌓은 노하우로 입찰 프로세스부터 인프라 구성 컨설팅까지 공공기관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또한 가비아는 클라우드 보안인증을 취득한 업체 중, 직접 보안/관제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보안 관제 전문 기업 인증’을 받은 유일한 업체이기도 합니다.

클라우드 보안인증은 IaaS 시스템을 평가하기 때문에 인증을 취득한 업체의 IaaS 시스템을 이용하기만 하면, 보안/관제와 같은 기타 서비스는 타 업체와 제휴를 맺고 제공하기도 하는데요. IaaS 보안 인증을 취득한 업체 대부분은 기업 분류상 중견기업 이상에 해당하여 직접적인 입찰 참가에 제약이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가비아는 정부 인증을 받은 IaaS 클라우드 뿐 아니라 컨설팅, 보안/관제, 기술 지원 등 서비스 시작부터 끝까지 자사의 전문 엔지니어가 담당하고 있어 커뮤니케이션이 원활하고, 예측하지 못한 장애에도 빠르게 조치할 수 있습니다.

클라우드 이미지

국민의 정보를 다루는 기관인 만큼 공공기관의 클라우드 도입 과정은 까다롭습니다. 시스템 보안과 안정성을 충족하는 것 외에도 도입 절차와 같은 정책적인 개선도 필요한 상황이기에, 클라우드 도입을 주저하는 공공기관에 마냥 클라우드를 강제할 수는 없습니다.

이런 상황에 클라우드 공급자는 공공기관이 신뢰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그 역할에 맞는 임무라고 생각됩니다. 가비아는 20년간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한 경험을 바탕으로 공공·행정기관이 믿을 수 있는 시스템과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가비아 공공 ·행정기관 전용 클라우드에 대해 더 궁금한 점은 문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홈페이지 문의  / 02-3473-3596

댓글 남기기

avatar
  Subscribe  
알리기: